Written by 3:16 pm 시장동향, 부동산정보

2023년 8월 소비자 물가지수 4%, 에너지 가격 상승이 원인

캐나다 헤드라인 소비자 물가지수(CPI)가 연간 4.0%로 상승하면서 에너지 가격 상승이 물가를 끌어올렸습니다. 이 상승은 시장 기대치인 3.8%의 예상치를 상회하며, 보다 폭넓은 ‘코어’ 지표의 성장도 예상을 상회하고 있습니다.

연간 물가 상승의 대부분은 에너지 비용의 상승에서 비롯되었으며, 특히 주요 석유 생산국의 공급 제한으로 인해 유가가 상승했습니다. 또한 은행 금리 인상의 직접적인 지연 결과로 인해 주택담보대출 비용도 여전히 연간 CPI 상승의 1/4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8월에는 보다 폭넓은 인플레이션 압력이 재가속화의 조짐을 보였습니다. 캐나다 은행의 우선적으로 고려하는 CPI-트림 및 CPI-중앙값 지표가 연간 기준으로 예상치를 상회하여 3.9% 및 4.1%로 상승했습니다.

주택 제외 서비스 CPI-트림(때로는 BoC ‘슈퍼코어’라고 함)도 최근 3개월간 연간 기준으로 4.3% 상승하였으며, 7월의 상승과 일치합니다.

긍정적인 점 중 하나는 식료품 가격 상승이 더 이상 둔화 조짐을 보이고 있다는 것입니다. 식료품 가격은 여전히 연간 6.9% 상승했지만, 7월의 8.5% 상승 및 지난 겨울의 11% 이상 상승에 비하면 작아진 것입니다. 식품 원가의 하락과 국내 공급망 압력의 완화가 소비자 가격에 반영됨에 따라 앞으로 가격 상승이 더 둔화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캐나다 증앙은행은 식료품 가격 상승에서 둔화 조짐에 대해 긍정적으로 평가할 것 입니다. 주택 모기지 비용의 상승은 정부가 의도적으로 소비자 수요를 억제하기 정책의 일환입니다. 하지만 글로벌 에너지 가격에 대해서는 정부가 할 수 있는 조치가 매우 제한적입니다.

요약하면, 2분기 GDP 하락 및 최근 몇 달간의 실업률 상승으로 경기침체의 조짐이 보이고 있습니다. 이는 앞으로의 인플레이션 압력이 둔화될 것임을 시사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캐나다 중앙은행의 목표는 2%의 인플레이션율을 달성하는 것 뿐이며, 8월 CPI 데이터는 이 목표에서 크게 벗어났음을 보여줍니다. 우리는 캐나다 경제가 계속해서 둔화할 것으로 예상하며, 올해 추가 금리 인상이 이루어 질 것으로 전망하지 않습니다. 그러나 인플레이션 압력이 둔화 조짐을 보이지 않는다면, 캐나다 중앙 은행은 다시 금리를 인상할 것으로 생각합니다.

(Visited 91 times, 1 visits today)
Tags: , , , , Last modified: September 20, 2023
Close

You cannot copy content of this page